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말씀

복 있는 사람, 이삭

강효민 | 2020.02.28 08:08 | 조회 377

   성경에서 시대를 구분할 때 아브라함, 이삭, 야곱, 요셉이 살았던 시대를 족장시대라고 합니다(12-50). 네 사람 중에서 이삭의 삶이 제일 무난하고 평탄했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이삭이 제일 오래 살았습니다. 이삭에 대해서는 크게 여섯 가지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1. 부모에게 기쁨을 주는 사람. 이삭은 태어날 때부터 부모에게 큰 기쁨을 주었습니다. 아버지 아브라함이 100, 어머니 사라가 90세였을 때 태어났으니 그들에게 얼마나 큰 기쁨이었겠습니까! ‘이삭의 이름 뜻은 웃음입니다. 자라면서도 부모에게 근심을 끼쳤다는 기록이 없습니다. 이삭은 참으로 좋은 아들이었습니다.

   2. 믿음이 있는 사람. 아브라함이 하나님 말씀에 순종해서 이삭을 번제로 드리려 했을 때 이삭의 나이가 적어도 17~18세는 되었을 것인데 이삭이 반항했다는 기록이 없습니다. 이런 것을 보면 이삭도 아버지 못지않은 믿음이 있었던 것을 알 수 있습니다.

   3.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믿는 사람. 아브라함이 종을 보내어 이삭의 아내 될 사람을 구해 오라고 했을 때 이삭은 거기에 대해 아무런 이의를 제기하지 않았습니다. 하나님께서 좋은 아내 주실 것을 이삭이 믿었고, 하나님의 인도하심에 순종하려는 마음이 그에게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런 이삭의 믿음을 선대해주셔서 하나님은 정말 아름답고(24:16a) 부지런하고(24:17-20) 결단력 있는(24:58) 좋은 아내를 선물로 주셨습니다.

   4. 하나님과 영적인 교제를 하는 사람. 창세기 2463절에는 이삭이 들에 나가 묵상했다는 말이 있습니다. 이삭은 영적인 사람이었고 조용한 사람이었던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이삭의 아들 에서는 들에 나가 활동하는 것을 좋아했고 야곱은 조용히 집에 있는 것을 좋아했는데 야곱은 아버지 이삭을, 에서는 어머니 리브가를 닮은 것 같습니다.

   5. 한 여자만 사랑한 사람. 이삭의 아버지 아브라함은 세 명의 여자(사라, 하갈, 그두라)를 통해 여덟 아들을 낳았습니다. 이삭의 아들 야곱은 네 명의 여자를 통해 열두 아들을 낳았습니다. 그런데 이삭은 한 평생 리브가 외에 다른 아내를 두지 않았습니다. 이런 것을 보면 이삭은 순정남이었고 아내를 정말 사랑한 사람이었습니다.

   6. 다툼을 싫어하고 평화를 사랑한 사람. 창세기 2612-22절에는 이삭이 우물 파는 이야기가 기록되어 있습니다. 주변 사람들이 이삭이 잘되는 것을 시기하여 이삭이 판 우물을 메워버리면 이삭은 다투지 않고 다른 곳에 가서 우물을 팠습니다. 그렇게 몇 번을 했습니다. 그랬더니 나중에는 못되게 군 사람들이 이삭을 찾아와 머리를 숙이고 이삭에게 존경을 표했습니다.

   이삭이 참 괜찮은 사람이라는 생각이 들지 않습니까? 한 평생을 무난하고 평안하게 살았던 이삭이야말로 복 있는 사람입니다. 그런 복이 당신에게도 있기를 기원합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886개(1/95페이지)
오늘의 말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886 하나님의 밭, 하나님의 집 강효민 38 2020.06.05 07:28
1885 의인은 그의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강효민 193 2020.05.29 08:32
1884 시편 23편에서 깨닫는 2가지 강병철 120 2020.05.26 14:09
1883 네 모든 기도를 이루어 주시기를 강효민 177 2020.05.22 09:02
1882 현실의 장벽을 뛰어넘어라 (시편 18:29) 강병철 144 2020.05.19 06:57
1881 예배자의 자격 강효민 219 2020.05.15 08:46
1880 비열함이 인생 중에 높아지는때 (시편 12:1-8) 강병철 109 2020.05.12 07:47
1879 여호와께 피하는 복(시편 11:1-7) 조찬일 99 2020.05.11 22:31
1878 밤하늘의 별을 보며 강효민 121 2020.05.08 09:29
1877 억울할때 (시편 7:1-5) 강병철 124 2020.05.07 13:55
1876 하나님이 함께하시면(시편 6:1-10) 조찬일 130 2020.05.07 05:56
1875 복 있는 사람은(시편 1:1-6) 강효민 144 2020.05.01 08:55
1874 여호와 삼마(에스겔 47:13-48:35) 조찬일 111 2020.05.01 07:06
1873 생수의 강(에스겔 47:1-12) 조찬일 122 2020.05.01 07:05
1872 부엌도 거룩합니다 (에스겔46:19-24) 강병철 136 2020.04.28 06:58
1871 중심을 잡아야 합니다. (에스겔45:1-8) 강병철 139 2020.04.28 06:51
1870 에스겔이 본 성전과 천년왕국 강효민 139 2020.04.24 08:59
1869 역사의 주인되신 하나님(에스겔 38:1-16) 조찬일 162 2020.04.22 16:37
1868 하나됨이 시작입니다. (에스겔 37:15-23) 강병철 180 2020.04.21 09:09
1867 세일 산아, 네가 어찌… 강효민 199 2020.04.17 08:32
위로
RSS 2.0 | ATOM 0.3   
Total : 3,300,179
Yesterday : 3,127
Today : 1,9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