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말씀

하나님은 외계인?

강효민 | 2019.07.12 10:22 | 조회 542

   하나님을 외계인이라고 주장하는 사람들의 글을 읽어본 적이 있습니다. 하나님을 외계인이라고 주장하는 사람들의 근거는 에스겔서 1장 말씀이었습니다. “내가 보니 북쪽에서부터 폭풍과 큰 구름이 오는데 그 속에서 불이 번쩍번쩍하여 빛이 그 사방에 비치며 그 불 가운데 단 쇠 같은 것이 나타나 보이고 그 속에서 네 생물의 형상이 나타나는데 그들의 모양이 이러하니 그들에게 사람의 형상이 있더라”(1:4-5). UFO와 외계인에 대한 설명처럼 느껴지지 않습니까? 하나님이 외계인일 리는 없지만 무슨 말인지 이해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1장부터 이렇게 이해하기 어려운 내용이 나오기 때문에 에스겔서는 구약성경의 다른 책들보다 더 어렵게 느껴집니다.

   에스겔서는 유다가 바벨론에 의해 멸망하기 11년 전에 바벨론으로 끌려온 제사장 에스겔에 의해 기록되었습니다(1:1-3). 에스겔서의 내용은 유다의 심판(1-24)과 이방 나라들의 심판(25-32), 그리고 유다의 회복(33-48)에 대한 것입니다.

   1장에 기록된 내용은 에스겔이 자기 조국 유다가 멸망하기 7년 전에 바벨론의 한 강변에서 하나님께서 보여주신 환상을 기록한 것입니다. 그가 무엇을 보았는가 하면 북쪽에서부터 폭풍과 큰 구름이 오는 것을 보았습니다(4). ‘폭풍과 큰 구름은 하나님의 심판을 의미하고, ‘북쪽에서부터오는 것은 유다에 대한 하나님의 심판이 북쪽 즉 바벨론에서부터 오는 것을 의미합니다(1:14, 4:6, 6:1). 북쪽에서부터 오는 폭풍과 큰 구름 속에서는 불이 번쩍번쩍하여 빛이 그 사방에 비치며 그 불 가운데 단 쇠 같은 것이 나타나 보였다고 했습니다(4절). 이것은 무슨 뜻일까요? 하나님께서 폭풍과 큰 구름 속에 임재하고 계시는 것을 그렇게 보여주신 것입니다.

   그 속에서 네 생물의 형상이 나타났다(5)고 했는데 네 생물그룹들곧 천사들을 말합니다(10:15, 20). 그룹들이 어떻게 생겼는지는 16-14절에 기록되어 있는데 그들의 모습이 참으로 독특합니다. 그들에게는 각각 네 개의 얼굴과 네 개의 날개가 있습니다(6절). 네 개의 얼굴은 앞은 사람, 오른쪽은 사자, 왼쪽은 소, 뒤는 독수리의 얼굴입니다(10절). 사람은 지적인 존재이고 생명들 중에서 가장 뛰어난 존재입니다. 사자는 들짐승들 중에서 가장 강하고 용감합니다. 소는 가축들 중에서 가장 힘이 세고 충성스럽습니다. 독수리는 새들 중에서 가장 강하고 빠릅니다. 그룹들(천사들)이 사람과 사자와 소와 독수리의 좋은 점을 다 가진 존재라는 뜻입니다. 그 생물들 즉 그룹들이 번개 모양 같이 왕래했다고 했는데 무엇을 위해 왕래했을까요? 하나님을 섬기기 위해 왕래한 것입니다. 요한계시록에도 네 생물이 나오는데 에스겔서 1장에 나오는 네 생물과 비슷합니다(4:7-8a).

   에스겔 선지자는 바벨론의 한 강변에서 사로잡힌 자들 중에 있을 때에환상을 보았습니다(겔 1:1). 사로잡힌 유다 사람들이 강변에 모여 무엇을 했을까요? 고향생각하면서 울었고(137:1), 조국을 위해 기도했고, 하나님을 예배했습니다. 하나님은 예배하는 자들을 찾고, 예배자들에게 하나님의 뜻을 보여주시는 분이십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831개(1/92페이지)
오늘의 말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831 좋은 날 가기 전에(계 13:11-18) 이광배 12 2019.12.10 10:34
1830 거룩함을 모방하는 자(요한계시록 13:1-10) 조찬일 18 2019.12.09 23:08
1829 두 증인 강효민 25 2019.12.06 08:21
1828 요한이 본 큰 천사(계 10:1-11) 이광배 20 2019.12.05 06:23
1827 종말론과 요한계시록 강효민 56 2019.11.29 07:45
1826 살아계신게 맞나요?(계 3:1-6) 홈지기 83 2019.11.26 10:02
1825 불꽃 같은 눈 앞에서 사는 신앙(요한계시록 2:18-29) 조찬일 46 2019.11.25 23:27
1824 구원의 날, 심판의 날(말라기 3:16-4:6) 조찬일 80 2019.11.21 06:40
1823 십일조는 구약의 율법인가요?(말 3:6-15) 이광배 114 2019.11.19 08:58
1822 복을 원하신다면?(시편 144편) 이광배 147 2019.11.14 06:11
1821 사방이 막혀도(시 142편) 이광배 120 2019.11.12 11:00
1820 악에서 떠나게 하소서(시편 141:1-10) 조찬일 90 2019.11.12 00:30
1819 너무 기이한 지식 강효민 125 2019.11.08 07:28
1818 익숙함이 엄습할 때(시편 138편) 이광배 120 2019.11.07 10:19
1817 그 인자하심이 영원하리로다!(시 136:16-26) 홈지기 87 2019.11.05 06:31
1816 여호와께 감사하라(시편 136:1-15) 조찬일 81 2019.11.05 05:52
1815 위대한 예배자 강효민 113 2019.11.01 08:05
1814 회개의 노래!(시편 130편) 이광배 130 2019.10.31 09:46
1813 복 받길 원한다면(시 128편) 이광배 121 2019.10.29 09:08
1812 주 안에서 기뻐하라 강효민 156 2019.10.18 07:35
위로
RSS 2.0 | ATOM 0.3   
Total : 3,067,735
Yesterday : 323
Today : 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