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말씀

하나님 감사합니다._강효민

홈지기 | 2014.02.05 19:10 | 조회 5040
  사람이 잘 먹고, 잘 배설하고, 잘 잘 수 있다는 것은 대단히 큰 축복입니다. 아내가 검사를 위해서 잠시 병원에 입원을 했는데 아내 옆의 환자가 밤새도록 잠을 자지 못하는 것을 보았습니다. 몸이 너무 아파서 누웠다 앉았다를 반복하면서 밤을 꼬박 새우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 분의 간병인이나 우리까지도 잠을 제대로 잘 수가 없었지만 정작 본인은 얼마나 더 고통스러웠을까요. 밤에 잠을 자지 못하면 낮잠이라도 잘 수 있어야 되는데 그 분은 낮에도 잠을 잘 수가 없다는 것이었습니다.
  전날 제대로 자지 못한 덕분에 저는 간밤에 집에서 정말 달게 잘 잤습니다. 우리 성도님들이 나오는 꿈도 꾸면서 말이지요. 그리고 아침이 되어 눈을 뜨자 마자 제 입에서는 "하나님 (잘 자게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하는 소리가 절로 튀어 나왔습니다. 잘 먹고, 잘 배설하고, 잘 자게 해 주시는 우리 주님이 너무나 감사했습니다.

  오늘도 주님 은혜 가운데서 좋은 하루 보냅시다.^^

"내가 평안히 눕고 자기도 하리니 나를 안전히 살게 하시는 이는 오직 여호와시니이다"(시4:8)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840개(90/92페이지)
오늘의 말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60 새벽의 승리_강효민 홈지기 5209 2014.02.06 20:51
59 기도에도 때가 있습니다._강효민 홈지기 5281 2014.02.06 20:50
58 여리고 성을 도는 마음으로_강효민 홈지기 5044 2014.02.06 20:50
57 9월 첫날 아침에_강효민 홈지기 4988 2014.02.06 20:50
56 현재의 삶을 즐깁시다_강효민 홈지기 5186 2014.02.06 20:49
55 평생 가지고 살고 싶은 습관 하나_강효민 홈지기 5293 2014.02.06 20:49
54 큰 사람, 바른 사람_강효민 홈지기 5228 2014.02.06 20:49
53 아브넬 같은 사람 되면 안되겠지요?_강효민 홈지기 5223 2014.02.06 20:48
52 장맛비 오는 아침에_강효민 홈지기 5184 2014.02.06 14:26
51 인생을 허비하지 맙시다_강효민 홈지기 5198 2014.02.06 14:25
50 생각이 중요합니다_강효민 홈지기 5124 2014.02.06 14:25
49 하나님의 음성을 들어보셨습니까?_강효민 홈지기 5112 2014.02.06 14:25
48 장사 한 번 잘 해 봅시다._강효민 홈지기 5018 2014.02.06 14:24
47 우리도 한 번 미쳐보자 _강효민 홈지기 5135 2014.02.06 14:22
46 월드컵의 계절에 서서_강효민 홈지기 5080 2014.02.06 14:22
45 그리스도인들이여, 분발하자!_강효민 홈지기 5097 2014.02.06 14:21
44 고통이 주는 5가지 유익함_이원철 홈지기 5174 2014.02.05 20:12
43 주님의 마음을 시원하게..._강효민 홈지기 5179 2014.02.05 20:11
42 진실한 청지기가 되어...(눅 12:38~45) 홈지기 5226 2014.02.05 20:09
41 염려하지 말라(눅12:22-34)_이원철 홈지기 5521 2014.02.05 20:09
위로
RSS 2.0 | ATOM 0.3   
Total : 3,105,790
Yesterday : 3,588
Today : 1,999